<연감 19721217-149> 판문점의 집단 행패

김석구 기자 / 기사승인 : 2020-09-02 00:55:20
  • -
  • +
  • 인쇄

<연감 19721217-149>  판문점의 집단 행패

제 13차 남북적십자회담이 열린 판문점 회의장 밖에서 북괴기자 10여명이 떼를 지어 2명의 우리기자를 위협하며 폭언을 퍼붓는 행패를 부렸다. 북괴기자들은 동양방송 김집 기자에게 『너 악질이다.』 『판문점 귀신을 만들어주겠다.』 는등 폭언을 하며 폭행을 하려다 이를 말리는 우리측 기자들까지 위협하였다.     <윤명남> 

[저작권자ⓒ (사)한국보도사진가협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