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년감 19820117-006-jpg> 月灘 가던 날.

조형기 기자 / 기사승인 : 2020-09-18 00:56:10
  • -
  • +
  • 인쇄

예술원 원장이자 문단의 대원로인 月灘 朴種和선생이 별세, 각계 인사들의 오열속에 유해가 平倉洞 정든 집을 떠나고 있다.

<년감 19820117-006-jpg> (경향: 禹 種元)

 

[저작권자ⓒ (사)한국보도사진가협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